5살 남아 모든 사람이 자신의 것을 가져갈꺼라 이야기합니다. 이상한 걸까요??

2021. 02. 13. 01:22

연년생 딸과 아들이 있습니다.

아들의 짜증의 대상은 주로 누나가 되는데

본인이 반대 상황인데도

늘 누나가 뺏어갔어...라고 합니다.

엄마가 이래서 내가 이랬잖아...라고 합니디.

너무 남 탓만 하는 것 같아 걱정스러운데

자연스러운 성장과정인지?

그리고 엄마는 어떻게 대처해야하는 것인지 궁금합니다.

공유하고 돈벌기 ♥︎

총 1개의 답변이 있습니다.

질문자 채택 답변

안녕하세요? 아하(Aha) 심리 상담 지식답변자 황석제 심리상담사입니다.
질문하신 내용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 드립니다.

아이가 잘못된 부분에 대해서는 어느정도의 훈육이 필요합니다

그러나 그 훈육이 강압적으로 하여 겁을 먹어서 수정되는 것 보다 스스로 생각하고 반성하여 행동이 수정되는게 좋습니다.

아이는 관심을 받고 싶어하고 자신의 뜻대로 되지 않는다면 타인에게 전가시키거나 때를쓰는경우가 많습니다.

그럴땐 타임아웃 기법을 이용하면 좋습니다.5살의 경우라면 어느정도 대화나 이야기가 알아들을수있을겁니다.

스스로에게 잘못된 부분에 대해서 분리하여 생각할시간을주세요. 그런뒤 아이의 감정이 어느정도 정리를 한뒤 그 상황에 대해서 왜 그렇게 생각하는지 왜 그런행동을 했는지에 대해서 물어보시면 좋습니다.

남의 탓을 한다면 이것이 왜 남의 잘못이 아닌지 아이의 시선에 맞게 설명해주시고 스스로 생각할 시간을 주면좋습니다.

2021. 02. 13. 02:57
62